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칼럼] 수비형 윙어에서 한 방 갖춘 공격수로 탈바꿈
프로필이미지 虛虛 Echo칼럼 2010.12.15
‘순둥이’ 박지성이 달라졌다!

최근 박지성을 바라보는 맨유의 시선이 달라지고 있다. 공격력이 다소 미흡한 '수비형 윙어' 이미지에서 필요할 때 한 방을 날릴 줄 아는 해결사로 서서히 부각되고 있는 것이다. 팀이 넣은 2골을 모두 책임지면서 승부를 결정지은 울버햄튼전 이후에 생긴 일이다.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우선 리그 경기에 빠짐없이 출장...

[칼럼] 야당 폭력만 문제삼고 여당 날치기는 ‘모르쇠’
프로필이미지 虛虛 Echo칼럼 2010.12.09
조중동 눈엔 'MB 폭력날치기'가 어떻게 비쳤을까?

또다시 한나라당의 예산안 날치기가 자행됐다. 이명박 정권 출범 이후 3년째 계속된 연례행사다. 구태의연하다는 주변의 따가운 시선을 의식해서인지 이번에 새로운 장면도 몇 개 추가했다. 계수조정소위조차 끝나지 않은 상태에서 서둘러 예산안을 날치기 통과시킨 것이라든지, 4대강 주변 막개발을 가능케 한 친수구역...

[칼럼] ‘재협상 불가’ 기존 주장 뒤집고, 비판 없이 닥치고 찬양
프로필이미지 虛虛 Echo칼럼 2010.12.07
동아일보의 FTA 사설에 유독 눈길이 쏠리는 이유?

이런 걸 가리켜 "기가 막히고 코가 막힌다"고 하는가. 동아일보가 굴욕외교의 결정판이랄 수 있는 한미 FTA 재협상 타결을 적극 '환영하는' 사설을 쏘아 올렸다. <한미 FTA의 ‘국민 이익’ 극대화하자>는 제목을 단 6일자 사설에서다. 하고 많은 FTA 사설들 가운데 동아일보 사설이 유독 돋보이는 까닭인 즉, 동아일보만 유...

[칼럼] 연평도 사태를 통해 절실히 느낀 것 하나
프로필이미지 虛虛 Echo칼럼 2010.12.01
군 미필자들에게 나라를 맡겨도 되나?

천안함 사건 때도 그랬지만, 이번 연평도 포격전을 겪으면서 다시 한번 절실히 느낀 게 있다. 군 미필자가 대통령에 당선되거나 혹은 비슷한 인간들로 구성된 병역면제 정부가 이 나라를 끌고 가도록 더이상 방치해선 안 된다는 귀중한 교훈이 그거다. 국민의 가슴을 아리게 만든 다음 몇 가지 그림을 보시면 누구라도 같은...


입 닥치고 조낸 찾는거다. 디오게네스마냥 등불 들고서... 찾을 때까지 끈질기게... 근데 뭘 찾어~~~?
虛虛

달력


티스토리 툴바